‘홍보비 리베이트 의혹’ 왕주현 구속영장…국민의당 혼란

검찰, 선거실무 지휘 박선숙 의원 연루가능성에 수사력 집중
선거 홍보비 리베이트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왕주현 사무부총장에 대해 24일 구속영장을 청구하며, 국민의당이 일대 혼란에 빠져들고 있다. 당과 김수민 의원 사이의 진실공방이 격화되는 조짐인데다, 27일 소환을 앞두고 있는 박선숙 전 사무총장 혐의 입증 정도에 따라 안철수 대표 등 당에 치명적일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전날 김수민 의원을 소환조사한 서울지방검찰청은 이날 왕 사무부총장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왕 사무부총장이 광고업체 등에 리베이트를 요구했고, 리베이트로 지급한 돈까지 실제 사용한 선거비용인 것처럼 선관위에 3억여원의 보전청구를 해 1억여원을 보전받아 편취한 사안”이라고 영장 청구 이유를 밝혔다. 검찰은 총선 당시 국민의당 사무총장을 맡아 선거 실무를 지휘한 박선숙 의원의 연루 가능성도 집중적으로 수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겨레

박수진 하어영 기자 jjinpd@hani.co.kr


기사보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politics_general/749618.html

Posted by xiasonic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